상주들이 꼭 알아야 할 장례 절차

Real 라이프/Health 2017.02.23 17:31

이별은 항상 예고 없이 찾아옵니다. 특히 사랑하는 가족이 우리 곁을 갑자기 떠났을 때 상주는 빈소에서 조문객을 맞이할 뿐만 아니라 다른 가족들의 버팀목 역할까지 해야 하죠. 하지만 처음 겪는 슬픔과 복잡한 초상 준비로 상주는 누구보다 힘든 시간을 겪게 되는데요, 우리의 의지와 상관없이 살면서 누구나 상주가 될 수 있는 상황에서 장례식을 준비하는 방법을 정리했습니다. 


1. 사망진단서 발급받기 

고인이 임종하면 우선 병원에서 사망진단서를 6통 이상 넉넉하게 발급받아야 합니다. 장례식장에 안치할 때, 화장할 때, 사망신고할 때, 보험금과 연금 등을 받을 때 필요하기 때문이죠. 그리고 빈소를 선택하는데요, 상조에 가입했다면 연락해서 임종을 알리고, 장례식장 계약 등에 대해 상담해보세요. 참고로 상조회사에서는 장례용품 및 도우미, 차량 서비스 등만 담당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므로 장례식장 이용과 묘지 및 화장에 관련해서는 따로 비용이 발생합니다. 잘못하면 큰 비용 차이가 발생할 수도 있으니 상조에서 연결해주는 곳에 전적으로 맡기지 마시고 장례식장과 묘지 관련 회사에 따로 알아보면서 비교해보는 것이 좋아요. 상조에 가입하지는 않았지만 상조를 이용하고 싶다면 후불식 업체를 알아보는 방법도 있습니다.


2. 고인의 안치 및 빈소 설치

사망진단서를 들고 장례식장에 도착하면 바로 안치실로 가셔서 절차를 밟게 되는데요, 이때는 유족 보호자가 한 명 입회해야 해요. 그리고 나중에 화장할 예정이라면 안치 후에 화장장도 예약하고요, 화장시간에 맞춰서 입관실 예약과 발인 날짜도 결정하죠. 

이제 빈소를 임대해서 조문객을 맞을 준비를 합니다. 만약 약식장으로 진행한다면 입관식까지 시간이 있으므로 가족들만의 시간을 가지며 서로 위로를 나누는 것이 좋아요.


3. 문자로 부고 알리기  

사망한 후에는 가급적 빨리 부고를 알려야 하는데요, 가까운 가족과 친지에게는 직접 전화로 알려야 하고, 그 외에는 문자나 SNS로 대신할 수 있어요. 회사나 동호회 등 모임의 경우에는 한 명을 지정해서 부고를 알리고 다른 사람들에게 전하도록 부탁하면 돼요. 부고 문자를 보낼 때는 사망 일시, 장례식장, 발인 날짜를 포함해 가급적 간략하게 명시하는 것이 좋습니다.  


4. 상주의 조문객 응대  

본격적으로 빈소가 차려지면 상주는 조문객들을 맞이해요. 조문객이 분향하고 고인에게 예를 표할 동안 상주는 조용히 자리에 서서 기다렸다가 조문객이 묵례를 하면 묵례로, 절을 하면 맞절로 답해요. 상주는 조문객보다 먼저 절을 시작하고 일어설 때는 늦게 일어나는데, 이는 주인이 손님을 대접하는 예의이자 문상에 대한 고마움의 표시라고 합니다. 조문객이 자리를 떠날 때는 보통 조용히 눈인사로 대신하지만, 만약 애도의 말을 전한다면 경건한 마음으로 답해요.


5. 입관의식과 추모행사 

입관식을 하기 전에 고인을 마지막으로 볼 수 있는 시간이 주어집니다. 고인을 깨끗하게 씻기고 수의를 입힌 후에 기본 메이크업을 하고 나서 가족이나 친척들에게 마지막으로 얼굴을 공개해요. 이 과정이 끝나면 입관의식을 진행하는데요, 참석한 인원이 30명 이하로 적은 경우엔 입관실에서 추모행사를 하지만 인원이 많은 경우에는 영결식장에서 진행해요. 추모행사는 정해진 방식이 없고요, 유족 대표가 조문객에 대한 감사 인사를 한 후에 참석자들이 각자 고인을 회상하거나 이별편지를 읽습니다. 종교에 따라서 목사님이나 스님을 모시고 의식을 하기도 해요. 


6. 발인과 운구

영결식이 모두 끝나면 영구차를 이용해서 운구를 장지까지 옮기는데 이것을 발인이라고 해요. 이후에는 매장과 화장에 따라 절차가 달라지는데요, 묘지에 도착해서 매장을 마치면 매장 신고 및 분묘 설치 신고를 해야 하고요, 화장시설에서 화장하고 분골을 한 다음에는 화장 필증을 인수해 봉안하거나 자연장을 치릅니다.


7. 사망신고   

위의 모든 장례 절차를 마치면 최종적으로 사망신고를 해야 해요. 사망신고는 법적으로 사망일 기준 30일 이내에 하게 되어 있어요. 사망신고까지 마치면 고인을 보내드리는 과정이 모두 마무리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