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으로 한 달, 세금 폭탄 피하려면!? 2017 연말정산 대비하기

Real 라이프/Finance 2016.11.28 08:30

앞으로 한 달, 2016년도 얼마 남지 않았는데요. 돌이키려 해도 돌이킬 수 없는 연말정산 마감 시즌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13월의 월급이 될지, 13월의 세금 폭탄이 될지 늦기 전에 연말정산 미리 계산해보시고 한 푼이라도 더 아껴 보자구요~ 

 

 

연말정산은 직장인의 월급에서 떼어 납부한 소득세를 따져서 더 내거나 돌려받는 제도인데요. 우리가 실제로 받는 월급은 각종 세금들을 떼고 난 나머지 금액이죠. 이렇게 매달 월급에서 납부한 세금을 국가가 꼼꼼히 따져서, 이 사람이 돈을 어디다 썼는지, 재산이 얼마나 되는지, 부양가족이 있는지, 병원 진료 등의 기록이 있는지 확인 한 뒤에 차액을 돌려주거나 더 받는 제도라고 생각하면 돼요.

소득공제 기준에는 부양 가족이 얼마나 되는지, 연금 보험료는 얼마나 냈는지, 카드나 현금을 얼마나 사용했는지 등등 다양한 기준이 있고 이 기준은 매년 바뀌게 돼요. 우리는 바로 이 카드나 현금을 얼마나 사용했는지를 따져서 연말정산을 유리하게 끝낼 수가 있게 되는 것이죠.

, 연봉의 25%는 공제가 되지 않으니 연봉이 1,000만원인 사람은 250만원만 사용해서는 돌려받을 수 없고 그 이상 사용 금액에 대해서만 공제가 들어간답니다.

 

매년 2월이 되면 국세청 홈페이지는 마비되기 일쑤! 1년 내내 아무 생각이 없던 근로자들이 부랴부랴 자신의 세액을 계산해보느라 정신이 없기 때문인데요. 국세청이 제공하는 <연말정산 미리보기>를 이용하면 미리 연말정산을 대비할 수 있어요. 9월까지 신용카드, 현금영수증 사용액을 알려주고 각자에게 맞는 팁과 공제한도 등을 제공해 준답니다.

근로자가 보다 손쉽게 연말정산을 미리 확인할 수 있도록 모바일 서비스도 시작되었어요!

 

국세청 홈텍스에서 연말정산 미리보기 http://www.hometax.go.kr

 

신용카드는 사용액의 15%, 체크카드, 전통시장, 대중교통 이용분은 30%가 공제되기 때문에 연말정산 미리보기 또는 개별 정산을 통해 지금까지의 사용액이 얼마인지 파악하도록 하세요. 공제에 포함되지 않는 연봉의 25%는 할인과 포인트 등의 혜택이 큰 신용카드를 사용하도록 하고 그 이상은 체크카드를 사용하거나 전통 시장, 대중교통 이용 등을 늘리는 것이 좋아요. 신용카드 공제 한도는 300만원이지만 전통시장, 대중교통 이용 금액은 각각 100만원씩 추가 공제가 가능하답니다.

사용 금액 파악 후 12월 모임 자리는 어떤 수단으로 결제할 지 결정하면 되겠죠?

 

개인 연금 저축은 400만원, 퇴직연금 납입액은 최대 700만원까지 세액 공제가 가능하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총 급여가 5,500만원을 넘는 근로자는 저축액의 13.2%(최대 924000), 5,500만원 이하인 근로자는 16.5%(최대 1155000)를 환급 받을 수 있답니다. 연간 납입 총액을 기준으로 하기 때문에 일시 납입도 가능하다는 점! 연말정산 환급액을 노린다면 이용해 볼만 하겠죠?

 

라식 수술비, 콘텍트 렌즈, 시력 보정용 안경 구입비, 보청기 구입비, 휠체어 구입비 등의 의료비도 소득공제에 포함시킬 수 있어요. 이 밖에 자녀 교복, 체육복 구입비, 취학 전 아동 학원비 등도 공제가 가능한데요. 이 부분은 연말정산 서비스에 자동으로 수집되지 않기 때문에 개인이 영수증을 첨부해 추가해야 해요.

안경을 바꿀 예정이었다면 12월 중에 바꾸고 영수증도 꼭꼭 챙겨 두기!

 

월세는 집주인의 동의나 확정일자를 받지 않아도 공제가 가능해요! , 근로자 명의로 임대차 계약이 되어야 하고 계약한 주택에 주민등록이 이전되어 있어야 한답니다. 무주택 세대의 세대주로 총 급여액 7천만원 이하인 근로자가 국민주택규모 이하의 주택을 빌려서 살고 있는 경우 월세 지급액(750만원 한도)10%가 공제 가능합니다.

이미 지난 월세도 5년 이내에 경정청구를 통해 공제받을 수 있으니 잊고 있던 월세도 꼭꼭 챙겨보세요!

 

각종 단체에 기부금을 내고 계신다면 영수증을 챙겨주세요. 정기적으로 기부금을 내지 않았더라도 아름다운 가게에 의류, 신발, 가방 등을 기부하면 기부영수증을 받을 수 있답니다. 철이 지나서, 크기가 맞지 않아서, 유행이 지나서 안 입는 옷이 있다면 지금 바로 기부하세요! 옷장도 정리하고 연말정산 혜택까지!

 

 

머지않아 많은 이들의 머리를 싸매게 만들 연말정산! 한 발 빠르게 준비해서 미리 대비할 수 있도록 해 보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재테크 노하우?! 월급명세서 보는 방법과 월급 관리 TIP

Real 라이프/Finance 2016.04.08 09:00

 

한 달에 한 번, 손꼽아 기다리는 월급! 크고 작게 빠져나가는 월급의 변동을 확인해보신 적 있으신가요? 아무리 보고 또 봐도 월급명세서를 볼 줄 모르겠다면! 오늘은 내 월급 내역을 오목조목 살펴보고 월급 관리하는 쏠쏠한 팁을 알려드립니다.

 

 

 

월급명세서는 근로자에게 지급한 임금, 상여금, 각종 수당에 대하여 작성한 서식을 말합니다. 월급명세서를 작성할 때는 지급받는 기본 급여와 상여금, 퇴직금, 제수당 및 소득세, 주민세, 4대보험(국민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 건강보험) 등 공제 금액을 모두 기재해야 하죠! 또한 월급명세서는 급여 일에 근로자에게 주고, 증빙서류로 급여대장에 작성하여 3년간 보관해야 합니다. 기업은 월급을 일정한 날을 정하여 지급하게 되는데 이때 세법 또는 각종 규정에 의하여 일정한 공제액을 원천징수(차감) 하고 그 잔액에 대하여 지급합니다.  

 

 

 

 

기본급 : 각종 수당을 제외한 순수한 월급. 세금 부과는 기본급을 기준으로 함
상여금 : 명절 보너스, 휴가비 등
특별상여금(인센티브) : 개인의 성과나 회사의 한 해 수익에 따라 직원들에게 지급 되는 보너스
연장, 야간수당 : 회사 규정에 따른 수당이며 소규모 회사에서는 대부분 월급에 포함되어 있음
국민 연금 : 의무가입 (복리후생비나 실비 수당을 제외한 지급 총액의 9% 중 4.5%는 근로자가 나머지 4.5%는 사업주가 부담)
 

 

건강 보험료 : 의무가입. 회사와 1:1부담(2016년 인상)
장기 요양 보험료 : 의무가입. 건강보험료의 6.55%부과. 65세 이상 노인 또는 65세 미만의 치매, 중풍 등 노인성 질환을 가진 사람에게 신체활동과 가사노동을 지원하기 위한 보험. 회사와 1:1부담

 

고용 보험료 : 0.65% 부과. 고용보험 사업에 들어가는 비용을 충당하기 위한 보험료
소득세 : 국가에 납부하는 세금으로 급여소득, 상여금, 부양가족 수에 따라 등급이 달라짐 (> 국세청 홈페이지(클릭)에서 소득세를 검색해 보세요)
 

 

주민세 : 소득세의 10%로 거주지 구청에 납부하는 지방세
실수령액 : 실제로 받는 한 달 월급

 

 

 

 

 

 

목적에 맞게 통장을 나누어 관리하는 게 필요합니다. 일명 ‘통장 쪼개기’라고 하죠! 저축과 지출, 예비 등으로 나누어서 통장에 이체해서 사용 해 보세요.

월급통장
고정지출을 관리하기 위한 통장으로 월급토장은 입출금이 자유롭고 이체 시 수수료가 면제되는 것으로 가입하는 게 좋아요.

저축통장
결혼자금, 주택자금, 노후자금 등의 목적자금을 마련하기 위한 통장으로 금융상품으로 자동이체 하여 활용하세요!

지출통장
일정 금액의 생활비 내에서만 지출하되 소비를 효과적으로 통제할 수 있도록 반드시 체크카드를 연결해 사용하세요!

 예비통장
예기치 못한 사고나 지출을 위해 일정 금액(5~105), 급여의 3~6개월 치 정도의 자금을 매월 보유하고 있어야 합니다. 예비통장은 일정 금액 이상이 모이면 저축통장을 통해 재투자하세요! 생활비가 부족할 때는 예비 통장에서 부족한 자금을 채우고, 반대로 지출 관리로 인해 자금이 남았을 때는 예비통장으로 이체하면 됩니다.

 

 

 

월급이 들어오면 저축 금액을 저축통장에 옮겨 놓고 소비하는 습관을 갖도록 하세요! 또한 월급 관리를 통해 매일 빠져나가는 지출을 알아두는 것도 필수. 자신의 소비 습관을 파악하여 불필요한 지출 관리할 수 있어요. 지출 관리 역시 확실하게! 아셨죠?

 

 

 

고정지출(공과금, 적금, 생활비 등)을 제외하고, 주간/월간 단위의 지출 계획을 세워보는 것도 좋아요. 가족행사, 선물, 여름휴가(여행 경비) 등 목돈이나 신경 써야 할 지출에 대한 꼼꼼한 준비를 할 수 있답니다.

 

아직 늦지 않았어요!
 ‘2016 새해 부자 되는 계획과 실천 TIP’ ☞ (클릭)

 

 

이번 달 월급 명세서는 꼼꼼하게 살펴보세요! 월급의 변동을 꼼꼼하게 체크하는 것도 재테크의 시작이라고 할 수 있어요. 똑똑한 소비, 스마트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REAL LIFE NEVER STOP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